오늘은 방콕 맛집 후기 가지고 왔어요~
열심히 쇼핑 후 저희가 찾아간 곳은 수제버거로 유명한 25 degrees입니다
풀만호텔 1층에 위치하고 있어 찾기 쉬웠어요
역시 외관과 내부 뭔가 맛집 느낌 뿜뿜 오구요
식사중인 손님들도 많았어요~ 기대치 쭉쭉 올라갑니다 ㅋㅋㅋ
8명정도 앉아있던 한 테이블에서는 음식을 하나하나 맛평가해 가며 유튜브 촬영을 하고 있더라고요
사실 전 버거는 왜 돈은 돈대로 비싸고 먹고 나면 허전하고, 뭔가 배안부르다는 느낌땜에 선호하지 않는 메뉴 중 하나인데 버거 맛집이라 하니 주문해 봅니다~
전 🥑 아보카도 좋아하는지라 Number Three버거를, 남표니는 Number One버거 그리고 딸램은 🌭 Hot dog에 추가로 French fries와 Onion rings 주문완료~
션한 🍺맥주는 필수지요 ㅎㅎ
음식은 비교적 빨리 나왔어요~ 짜잔! 사진 먼저 팡팡 찍고 맛을 봅니다
🙆‍♀꺅 맛있어요~~~ 패티도 촉촉하고 빵도 부드러웠고 어니언링은 사랑입니다 ㅋㅋㅋ
그리고 심지어 배도 부릅니다 ㅋㅋㅋ 맛있게 배부르면 넘넘 기분이 좋아요 😀
여긴 분위기도 맛도 음식 비주얼도 모두 만족이었어요~
그리고 어딜 가나 한국사람이 느무 많아서 내가 외국에 온 거 맞나 싶을 때가 많았는데 여긴 딱 여행 온 느낌이 팍팍 들었던 곳! ㅋㅋ
방콕에서 맛있는 버거가 생각 나신다면 이 곳 추천합니다^^
25 Degrees
Pullman Bangkok Hotel G, 188 Silom Road, Khwaeng Suriya Wong, Bangrak, Bangkok 10500, Thailand
+66 2 352 4192


블로그 이미지

지식공유포럼

성공을 원하는 사람들을 위한 지식공유포럼

오늘도 방콕 여행 후기 가지고 왔습니다~ 카페투어만 하니 조금 불안해집니다 😅
왜냐! 아이들이 있으니까요 ㅋㅋ 아이들을 위한 코스 하나쯤은 있어야 부모로써 맘의 위안이 된다 할까요 ㅋㅋㅋ쇼핑, 카페투어 열심히 따라오게 하려는 보험이다 생각하고 전 1도 안땡기는 그 곳 다이노소어 플래닛으로 출발!
우왕~ 입구부터 아이들이 좋아라 합니다~ㅋㅋ남표니가 예약해둔 티켓 받으러 가고 저는 기념사진 팡팡 찍고요~~ 근데 아침부터 무쟈게 덥네요 ㅜㅜ
너무 일찍 갔나봐요 사람도 없고 휑~하고 체험하는곳은 30분 후에 오래요...
가는길마다 사진 좀 찍고 도착한곳은 공룡타기~ 보자마자 엄마 나 탈래~~ 어맛 근데 돈 따로 내고 타는곳이다😱 티켓끊고 들어왔는데 들어오자마자 돈 따로내고 타는거 실화냐 ㅜㅜ 이노무 돈댕이들...돈 들어가는건 귀신같이 알고 하자 합니다 🤣 ㅋㅋㅋ
핼멧쓰고 🦕공룡 운전하고 한바퀴 휘~돌고 끝 ㅋㅋㅋ그래도 애들은 잼있다하니 👌
가는곳마다 🦖 🦕 공룡 천지니 애들은 우와 우와~ ㅋㅋㅋ막둥이는 무서워 하기도 했구요.
3D 안경 쓰고 체험하는 극장은 둘쨰는 좀 무서워 하더라고요. 사진을 못찍게 해서 아쉽!
열심히 안에서 돌아다녔더니 너무 덥고 목마르고 ㅜㅜ 다이노플래닛 안에 카페랑 식당도 있었지만 저흰 카페투어 할 거라 패스하기로 하고😝 공룡용품 살수 있는 샵 구경하고 나왔습니다~
구정기간이라 엥간한 관광지 투어신청은 마감됐기도 했었고 둘째가 어려 힘들어 보이는건 안하려고 했었기 때문에 Dinosaur Planet 기념으로 다녀오기 괜찮았던것 같아요.
오후 6시경에는 공연도 하고 볼거리가 더 많다고 하던데, 저흰 오후 일정이 있어서 아침에 일찍 사람들 붐비기 전에 낄끼빠빠 잘 하고 왔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지식공유포럼

성공을 원하는 사람들을 위한 지식공유포럼

카페투어를 좋아하는 저를 위해 남표니가 추천한 방콕 통로카페 오드리입니다. ^^
가는 🚕택시 안에서 쓰윽 검색을 해 보고 어떤 음식이 유명한지 열심히 보다 보니 카페에 도착했습니다. 😃
식사시간 피해서 갔더니 한산하고 분위기도 좋고 느낌 괜찮았어요.
"나 맛집인 거 알지~" 라고 말하는 듯한 스멜~ 우린 그 느낌 알잖아요 ㅋㅋㅋ
점심을 먹고 온 아가새들이지만 또 배고프다 해서
베이컨 까르보나라와 저희 부부는 모닝글로리 튀김을 시켜봅니다.
음료는 모두 오드리 시그니쳐 메뉴로 Kelly in LoveAudrey On My MindSignature Iced Coffee
똠양꿍 피자를 먹고 싶고, 디저트류도 비주얼도 괜찮고 맛있어 보였는데
점심 먹은 지 얼마 안돼서 배가 불러 1도 생각이 없어 패스했어요.
드뎌 음식 도착~ 🤗
실패확률 거의 없는 크림파스타 합격
아가새들 너무 잘 먹고 저도 맛봤는데 맛있더라구요~
그리고 두구두구두구~~ 진짜 궁금했던 모닝글로리 튀김
😱 우와 띠용용 너무너무 맛있고 신세계 였어요~~
지금까지 모닝글로리 볶음만 좋아라 먹었는데
와우~ 튀긴 건 신발도 맛있다고 한다지만 ㅋㅋㅋ 이거 너무 맛있잖아요 ㅜㅜ
그리고 저 소스! 돼지고기와 새우가 갈아서 들어간 매콤한 소스.
튀김의 느끼한 맛을 확~ 잡아주고 당장 밥에 올려 먹고 싶을 만큼 맛있었어요~~
밥 생각 1도 없다며? 배부르다더니 네네 ㅜ 저 튀김 제가 순삭 했습니다 😭
음료도 시킨 거 다 맛있었고 맛있게 배부르게 기분 좋게 나왔어요^^
저희가 방문한 통로 쪽 1호 매장 말고도 매장이 상당히 많네요.
방콕 놀러가시는 분들은 근처에 확인해 보셔서 꼭 가보세요.
오드리 카페 추천 꾸욱~ 👍


블로그 이미지

지식공유포럼

성공을 원하는 사람들을 위한 지식공유포럼

오늘은 제가 방콕 여행에서 젤 기대했던 바로 그곳 🚩
여자들의 취저 라탄가방과 그릇, 각종 소품을 살 수 있는 바로 그곳!
바로 짜뚜짝 시장 후기입니다
짜뚜짝 시장은 주말에만 열어요
전 다행히 일정에 주말이 껴 있어서 토요일 오전에 조식 후딱 먹고 택시를 타고 출발했습니다 🚕
가기전에 엄청난 블로그 후기를 봤었고, 남표니에게도 여행계획 짤 때부터
"짜뚜짝은 너무 방대한 곳이라 찜 해놓고 나중은 없대", "무조건 맘에 들면 그 자리에서 사야 한대" 하고 세뇌교육을 시키려 했더니,
쇼알못 남표니가 하는 말 "그럼 그냥 안 사면 되는 거 아닌가 구경만 하고?"
🙀 헐...제발 그 입 다물라 😷
🤫 그럴 거면 거길 왜 가니? 답은 정해져 있으니 넌 돈만 갖고 따라와 으흐흐 👅
와우~ 블로거분들이 했던 말이 맞았어요~ 너무너무 넓고 상점도 무지하게 많고 겁나 더워요 ㅜㅜ
아이들이 점점 지쳐가요... 뭐 하나씩을 손에 들려줘야 할 것 같아 급하게 두리번 거렸더니,
요즘 저희 아이들이 열광하는 스퀴시 발견🤗 하나씩 사줬는데 약빨이 5분을 못 넘기네요
가기전엔 동대문 쇼핑하듯 꼼꼼하게 다 둘러봐야지 했었는데
막둥이의 징징소리에 마음이 급해진 저는 빨리 사야겠다로 전략을 바꿔서 선물용 마그넷, 스노우볼, 코끼리바지 순으로 지르기 시작합니다 😏
너무 덥고 남표니의 표정이 점점 안 좋고 애들도 목마르다 배고프다 덥다 ㅜㅜ
그때 쯤 일리커피 파는 카페 발견!
땡모반 2개시켜 이씨 3명을 앉혀 놓고, 잠시 먹고있어 난 다녀올게~~ 혼자 쓰윽 출발~~
가벼운 발걸음이여 🎜🎝
라탄가방, 모자, 폼폼이슬리퍼 바로 겟했네용 ㅋ 원하는 라탄에 폼폼이를 달고 싶었지만 그런 자비란 이씨 3명에겐 없습니다😭 흑흑
완성품 중에서 열심히 골랐고 7번라인 11번라인 두 군데에 있는 곳이 물건 종류도 많고 예뻤어요~ 꼭 깎으세요 살짝 흥정해도 자꾸 내려 가더라고요 깎는다고 깎았는데도 불안감이
일리카페 옆가게를 보니 오잉~~ 블로그 사진에서 많이 봤던 유명한 🥘빠에야 사장님이 계시는 그곳이네요 포즈 취해 주셔 사진 찰칵찰칵✌🏻
맘 같아선 반나절이라도 돌고 싶었는데 저흰 한시간반 만에 철수 했어요
못 샀던거 지금도 아른 거리네요 ㅜㅜ
다음엔 여자사람과 꼭 다시 오리... 눈물을 머금고 다음 행선지로 출발 했습니다.
시장안에서 한국 관광객들 엄청 봤는데 여자분들은 표정이 다 좋고 남자분들은 잿빛이였어요 ㅋㅋㅋㅋ
역시 쇼핑은 여자사람과 해야 한다는 것! 🤦‍♀
짜뚜짝에서 산 아이들 올리며 이상 짜뚜짝 후기였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지식공유포럼

성공을 원하는 사람들을 위한 지식공유포럼

방콕여행 3번째 후기는 한국분들에게 인기있는 노스이스트(Northeast) 입니다

이번 일정 중 유일하게 2번 방문한 식당이기도 합니다 (물론 숙소였던 So Sofitel 인근 식당이었기 때문이기도)
호텔에서 조금 걸으니 블로그에서 많이 보았던 간판이 보이네요
가게 안에 들어서니 테이블이 가득 차 있네요. 시원한 에어컨도 나오고요
언뜻 둘러보니 대부분 한국분들이셨어요
때문에 식당 내부사진은 패스

모닝글로리
가나파견 당시 중식당에서 처음 접하고 그 후로 쭉~
푸팟퐁커리
부드럽고 맛있었어요 😍
팟타이
저는 맛있었는데, 와이프는 별로 인지 2번째 방문에선 시키지 말자 하더라고요. 물론 2번 모두 시켜 먹었습니다 😊
새우튀김
딸아이가 사랑하는 메뉴
메뉴에만 있으면 무조건 주문합니다
새우볶음밥
푸팟퐁커리와 흰밥을 먹고 싶었지만, 아이들이 원해서
땡모반
수박주스 좋아하는 두 녀석들이 하나씩, 신나게 먹더니 나중엔 머리 아프다고 ㅋ
싱하비어
방콕에서 마신 맥주 중 가장 맛있게 마셨습니다 😍😍😍
적당히 살얼음 얼려서 시원한 맥주잔에 주더라고요

주소: 1010/12-15 Khwaeng Silom, Khet Bang Rak, Krung Thep Maha Nakhon 10500, Thailand
연락처: +66 2 633 8947
영업시간: 주중 11AM–11PM / 주말 2PM–11PM
노스이스트는 가성비가 좋고, 대부분 음식이 향신료를 적게 사용해서 외국인들도 무난히 먹을 수 있었습니다
다만 전 베트남 생활 2년동안 왠만한 향신료는 거뜬해 졌기에 좀 더 로컬스러웠으면 어떨까 하는 아쉬움이 남네요
가격도 착하고 맛있었던 노스이스트
다음에 또 룸피니공원 근처에 간다면 무조건 재방문 합니다!!


블로그 이미지

지식공유포럼

성공을 원하는 사람들을 위한 지식공유포럼

방콕 여행 2번째 후기는 "그레이하운드 카페(GREYHOUND CAFE)"입니다.
더이상 들어갈 수 없을 정도로 점심을 먹었음에도 불구하고, 시암파라곤, 시암센터, 시암디스커버리 살짝 구경했더니 금세 허기가 지더군요.
저녁을 먹어야 하기에 간단하게 허기채울 곳을 찾다가 파스타가 맛있다는 후기가 있는 그레이하운드 카페에 다녀왔습니다.
그레이하운드는 태국 로컬 의류 브랜드인데, 카페까지 운영한다고 하네요. (http://www.greyhoundcafe.co.th)
내부는 모던한 분위기로 카페 같기도 레스토랑 같기도 합니다.
팝아트스러운 메뉴판 마음에 드네요.
접시 디자인도 예쁘고요.
아이들이 배고파해서 서둘러 주문에 들어갑니다.
  • Fettuccini with Shrimp and Mushroom Cream Sauce 270바트
  • Fried Rice with Shrimp Paste 180바트
  • Noodle in Tom Yum Koong 160바트
  • Strawberry Shake 100바트
  • Pineapple Juice 90바트
딸아이가 새우광이라 왠만한 요리는 무조건 새우 ㅋ 😍
오~ 주문 후 식전빵과 버터도 함께 나오네요. 오후 간식이기에 식전빵은 다들 패스하네요. 식전빵은 제가 다 먹습니다. 😊
요리는 생각보다 빨리 나오네요.
새우를 곁들인 페투치니와 볶음밥 아이들이 아주 잘 먹습니다. 똠얌꿍은 평타 수준이었고요.
즐겁게 식사를 마치는가 했는데, 딸아이가 주문한 딸기 쉐이크에서 작은 은박지 조각이 나왔네요.
삼키지 않아서 다행. 직원에게 살짝 얘기했더니 다시 만들어 주네요. 새로 나왔지만 딱히 내키지 않아 그냥 남기고 나왔습니다.
요즘 방콕에서 핫한곳이라 그런지 식사시간이 아님에도 테이블이 거의 차 있더라고요.
캐쥬얼하게 식사를 하기에 좋은 곳이지만, 저희는 은박지 기억에 재 방문은... 패스~

블로그 이미지

지식공유포럼

성공을 원하는 사람들을 위한 지식공유포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