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xlife

반응형

방콕시, 방콕에서 마스크 착용 의무화 첫날 “총리도 예외는 아냐”, 쁘라윧 총리에게 벌금 부과

(사진출처 : Bangkokbiz)

  태국에서 최근 하루 코로나-19 감염자가 2,000명을 넘는 등 코로나 감염 확산이 빠른 속도로 진행되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감염자가 가장 많이 확인되고 있는 방콕에서 외출시 마스크 착용을 의무로 하는 명령을 내리고, 위반자에게는 20,000바트 이하의 무거운 벌금을 부과할 수 있게 되었다.

  이러한 마스크 의무 착용 첫날 쁘라윧 총리가 정부 회의에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사진이 외부로 공개되면서 벌금이 부과되는 상황도 발생했다.

  태국에서는 3월 하순부터 영국에서 최초로 확인된 변종 바이러스 감염이 급속히 확산되고 있으며, 4월 26일 하루 신규 코로나-10 감염자는 2,048명에 달했다. 4월초 두 자릿수였던 것에 비해 수십배가 넘게 증가한 것이다.

  이러한 감염 확산으로 보건 당국은 감염 대책 강화에 나서, 방콕에서는 26일부터 14일 동안 마사지 업소나 공원, 물놀이 시설 등 사람들이 모이는 장소에 대해 폐쇄 명령을 내렸다. 또한 밖에 나갈 경우에는 마스크 착용을 의무로 하고, 이것을 위반할 경우 최고 20,000바트의 무거운 벌금을 부과한다.

  이러한 코로나 대책 강화 첫날인 26일 정부 회의에서 쁘라윧 총리가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고 회의를 주제하는 사진이 SNS에 공개되면서 이것을 본 시민들 사이에서 "총리에게도 벌금을 부과해야 한다"는 등의 비판의 글이 이어졌다. 결국 총리에게 6,000바트의 벌금이 부과되었다.

 

 

방콕시, 마스크 착용 의무화 첫날, 위반 쁘라윧 총리에게 6,000바트 벌금 부과

(사진출처 : Ch7)

  아싸윈(พล.ต.อ.อัศวิน ขวัญเมือง) 방콕 시장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쁘라윧 총리에게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위반으로 벌금 6,000바트를 부과했다고 발표했다.

  4월 26일 오전 11시경 열린 백신 조달과 유통 관련 회의 중 총리는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았는데, 아싸윈 시장은 “회의 후 총리는 나에게 이러한 행위(회의시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은 것)가 위반에 해당하는지 확인해달라고 했고, 이에 나는 이러한 행위가 방콕시 공시를 어긴 것이 된다(หลังจากการประชุม นายกรัฐมนตรี ได้แจ้งมายังผม ผู้ว่าราชการกรุงเทพมหานครให้ตรวจสอบว่ากรณีดังกล่าวเป็นความผิดหรือไม่ ผมจึงได้แจ้งว่าการกระทำดังกล่าวเป็นการฝ่าฝืน ประกาศกรุงเทพมหานคร)”고 말했다고 밝혔다. 결국 쁘라윧 총리에게 벌금 6,000바트가 부과되었다.

  코로나-19 감염이 계속되고 있는 태국 수도 방콕에서는 감염 확산을 억제를 위해 4월 26일부터 35개 시설에 대해 폐쇄 명령을 내렸다, 또한 공공장소에서 마스크 착용을 의무로 하고, 위반시 최대 20,000바트의 벌금을 부과할 수 있다.

 

 

상무부 장관, "푸켓 오픈 계획에 변경없다"고 밝혀

(사진출처 : Thai Post)

  정부는 침체된 관광 산업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남부 최대 관광지 푸켓에서 7월 1일부터 외국인 관광객을 받아들일 계획을 하고 있었는데, 쭈린(จุรินทร์ ลักษณวิศิษฏ์) 부총리 겸 상무부 장관은 코로나 감염 3차 유행으로 인한 감염자 증가가 계속되고 있지만, “외국인을 받아들이기 위해 푸켓 개방 계획은 진행 중인 것으로 안다(ส่วนแผนการเปิดจังหวัดภูเก็ต เพื่อรับนักท่องเที่ยวต่างชาติ ยังคงจะดำเนินการต่อไป)고 밝혔다.

  쭈린 장관도 현재 코로나 확산이 푸켓 재개에 걸림돌이 될 수도 있는 것은 이해하고 있지만, “아직 취소나 변경은 없다. 그리고 푸켓은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위해 백신 접종을 가속하고 있는 중이며, 예방 접종 목표인 100,000 회분 접종을 진행 중(ยังไม่มีการยกเลิก หรือเปลี่ยนแปลง และขณะนี้ภูเก็ต ก็อยู่ระหว่างการเร่งฉีดวัคซีน เพื่อรองรับการเปิดจังหวัดเพื่อรับนักท่องเที่ยว ซึ่งจังหวัดภูเก็ต สามารถเร่งฉีดวัคซีนได้ตามเป้า จำนวน 100,000 โดส มีความคืบหน้าไปมาก)”이라고 밝혔다.

 

 

보건부, 코로나 감염 방지 대책으로 ’타겟 럭다운‘ 제안

(사진출처 : PPTV)

  끼앗따품(นายแพทย์เกียรติภูมิ วงศ์รจิต) 보건 차관은 코로나 감염 재확산이 어느 때보다 빠른 속도로 증가하고 있어, 보건부가 대상을 특정하고 감염 대책을 강화하는 ’Target Lock down(ทาร์เก็ตล็อกดาวน์)‘ 방법을 제안하고 있다고 밝혔다.

  구체적으로는 보건 당국자 회의에서 감염 위험이 높은 도와 시설 등을 새롭게 분류하고, 어디에서 감염이 확대되는지를 명확하게 확인하고, 감염 위험이 높은 곳을 대상으로 감염 대책 제한 조치를 강화하는 것 등을 제안하는 것이다.

  이러한 제안은 코로나-19 상황 관리 센터 회의에서 검토될 예정이다.

 

 

방콕시, 4월26일부터 마스크 착용 의무화, 차내에 2명 이상일 경우 가족도 착용해야

(사진출처 : PrBangkok Facebook)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억제하기 위해 방콕에서는 4월 26일(월)부터 야외나 공공장소에서 마스크 착용을 의무로 하고 있다. 이것을 위반할 경우 20,000바트 이하 벌금이 부과될 수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방콕 시청은 공공장소에서 마스크를 착용하는 조건을 공식 페이스북에 게시했다. 차내에서는 2명 이상 탑승했을 경우에도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차내에 혼자 있을 경우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아도 된다. 다른 사람이 차에 탑승했을 경우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탑승자가 가족일지라도 코로나를 통제하기 위해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หากนั่งอยู่คนเดียวบนรถ อนุโลมได้ว่าไม่ต้องใส่แมสก์ได้ กรณีอยู่บนรถ เมื่อมีคนอื่นอยู่บนรถด้วย ต้องใส่แมสก์ ต่อให้คนที่อยู่บนรถเป็นครอบครัวเดียวกัน ก็ต้องใส่เพื่อควบคุมโควิด)”고 밝혔다.

  다만, 2세 미만의 유아는 아직 마스크를 벗는 방법을 알지 못해 질식사할 가능성도 있기 때문이다. 마스크 착용은 권장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대신, 사람들이 많은 장소에는 아이를 데리고 가는 피하라고 요청했다.

반응형

공유하기

facebook twitter kakaoTalk kakaostory naver band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비밀글모드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