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방콕맛집

(6)
[방콕 맛집] 수제버거 25 degrees 오늘은 방콕 맛집 후기 가지고 왔어요~열심히 쇼핑 후 저희가 찾아간 곳은 수제버거로 유명한 25 degrees입니다풀만호텔 1층에 위치하고 있어 찾기 쉬웠어요역시 외관과 내부 뭔가 맛집 느낌 뿜뿜 오구요식사중인 손님들도 많았어요~ 기대치 쭉쭉 올라갑니다 ㅋㅋㅋ8명정도 앉아있던 한 테이블에서는 음식을 하나하나 맛평가해 가며 유튜브 촬영을 하고 있더라고요사실 전 버거는 왜 돈은 돈대로 비싸고 먹고 나면 허전하고, 뭔가 배안부르다는 느낌땜에 선호하지 않는 메뉴 중 하나인데 버거 맛집이라 하니 주문해 봅니다~전 🥑 아보카도 좋아하는지라 Number Three버거를, 남표니는 Number One버거 그리고 딸램은 🌭 Hot dog에 추가로 French fries와 Onion rings 주문완료~션한 🍺맥주는 필수..
[방콕 여행] 다이노소어 플래닛 (Dinosaur Planet) 오늘도 방콕 여행 후기 가지고 왔습니다~ 카페투어만 하니 조금 불안해집니다 😅 왜냐! 아이들이 있으니까요 ㅋㅋ 아이들을 위한 코스 하나쯤은 있어야 부모로써 맘의 위안이 된다 할까요 ㅋㅋㅋ쇼핑, 카페투어 열심히 따라오게 하려는 보험이다 생각하고 전 1도 안땡기는 그 곳 다이노소어 플래닛으로 출발! 우왕~ 입구부터 아이들이 좋아라 합니다~ㅋㅋ남표니가 예약해둔 티켓 받으러 가고 저는 기념사진 팡팡 찍고요~~ 근데 아침부터 무쟈게 덥네요 ㅜㅜ 너무 일찍 갔나봐요 사람도 없고 휑~하고 체험하는곳은 30분 후에 오래요... 가는길마다 사진 좀 찍고 도착한곳은 공룡타기~ 보자마자 엄마 나 탈래~~ 어맛 근데 돈 따로 내고 타는곳이다😱 티켓끊고 들어왔는데 들어오자마자 돈 따로내고 타는거 실화냐 ㅜㅜ 이노무 돈댕이들....
[방콕 맛집] 카페 오드리 (Cafe Audrey) 카페투어를 좋아하는 저를 위해 남표니가 추천한 방콕 통로카페 오드리입니다. ^^ 가는 🚕택시 안에서 쓰윽 검색을 해 보고 어떤 음식이 유명한지 열심히 보다 보니 카페에 도착했습니다. 😃 식사시간 피해서 갔더니 한산하고 분위기도 좋고 느낌 괜찮았어요. "나 맛집인 거 알지~" 라고 말하는 듯한 스멜~ 우린 그 느낌 알잖아요 ㅋㅋㅋ 점심을 먹고 온 아가새들이지만 또 배고프다 해서 베이컨 까르보나라와 저희 부부는 모닝글로리 튀김을 시켜봅니다. 음료는 모두 오드리 시그니쳐 메뉴로 Kelly in Love, Audrey On My Mind, Signature Iced Coffee 똠양꿍 피자를 먹고 싶고, 디저트류도 비주얼도 괜찮고 맛있어 보였는데 점심 먹은 지 얼마 안돼서 배가 불러 1도 생각이 없어 패스했어요..
[방콕 여행] 짜뚜짝 시장 (Chatuchak Market) 오늘은 제가 방콕 여행에서 젤 기대했던 바로 그곳 🚩 여자들의 취저 라탄가방과 그릇, 각종 소품을 살 수 있는 바로 그곳! 바로 짜뚜짝 시장 후기입니다 짜뚜짝 시장은 주말에만 열어요 전 다행히 일정에 주말이 껴 있어서 토요일 오전에 조식 후딱 먹고 택시를 타고 출발했습니다 🚕 가기전에 엄청난 블로그 후기를 봤었고, 남표니에게도 여행계획 짤 때부터 "짜뚜짝은 너무 방대한 곳이라 찜 해놓고 나중은 없대", "무조건 맘에 들면 그 자리에서 사야 한대" 하고 세뇌교육을 시키려 했더니, 쇼알못 남표니가 하는 말 "그럼 그냥 안 사면 되는 거 아닌가 구경만 하고?" 🙀 헐...제발 그 입 다물라 😷 🤫 그럴 거면 거길 왜 가니? 답은 정해져 있으니 넌 돈만 갖고 따라와 으흐흐 👅 와우~ 블로거분들이 했던 말이 맞았..
[방콕 맛집] 노스이스트 (Northeast) 방콕여행 3번째 후기는 한국분들에게 인기있는 노스이스트(Northeast) 입니다 이번 일정 중 유일하게 2번 방문한 식당이기도 합니다 (물론 숙소였던 So Sofitel 인근 식당이었기 때문이기도) 호텔에서 조금 걸으니 블로그에서 많이 보았던 간판이 보이네요가게 안에 들어서니 테이블이 가득 차 있네요. 시원한 에어컨도 나오고요 언뜻 둘러보니 대부분 한국분들이셨어요때문에 식당 내부사진은 패스 모닝글로리가나파견 당시 중식당에서 처음 접하고 그 후로 쭉~ 푸팟퐁커리부드럽고 맛있었어요 😍 팟타이저는 맛있었는데, 와이프는 별로 인지 2번째 방문에선 시키지 말자 하더라고요. 물론 2번 모두 시켜 먹었습니다 😊 새우튀김 딸아이가 사랑하는 메뉴메뉴에만 있으면 무조건 주문합니다 새우볶음밥푸팟퐁커리와 흰밥을 먹고 싶었지..
[방콕 맛집] 그레이하운드 카페 (GREYHOUND CAFE) 방콕 여행 2번째 후기는 "그레이하운드 카페(GREYHOUND CAFE)"입니다. 더이상 들어갈 수 없을 정도로 점심을 먹었음에도 불구하고, 시암파라곤, 시암센터, 시암디스커버리 살짝 구경했더니 금세 허기가 지더군요. 저녁을 먹어야 하기에 간단하게 허기채울 곳을 찾다가 파스타가 맛있다는 후기가 있는 그레이하운드 카페에 다녀왔습니다. 그레이하운드는 태국 로컬 의류 브랜드인데, 카페까지 운영한다고 하네요. (http://www.greyhoundcafe.co.th) 내부는 모던한 분위기로 카페 같기도 레스토랑 같기도 합니다. 팝아트스러운 메뉴판 마음에 드네요. 접시 디자인도 예쁘고요. 아이들이 배고파해서 서둘러 주문에 들어갑니다. Fettuccini with Shrimp and Mushroom Cream Sa..